e고려신문
문화관광유적/맛집 탐방
제17회 자라섬재즈페스티벌 개최
이홍우 편집위원  |  hongwoo54@hanmail.net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20.10.09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10월 9일부터 25일까지 17일간 새로운 온라인 축제의 패러다임을 선보이게 될 자라섬재즈페스티벌이 축제 굿즈와 공식 음료를 발표한다.

기업과의 상생프로젝트로 코로나 극복의 의지를 확고히 한다. 올해 자라섬재즈페스티벌은 24개 팀의 국내 뮤지션과 함께 국내 재즈신 및 지역과 “상생”하는 한편, 코로나로 상처 입은 재즈팬들의 “치유”를 위한 다양한 기획 프로그램을 선사한다.

비록 축제는 온라인으로 진행되지만 축제를 대표하는 굿즈와 공식음료는 변함없이 제작된다.

매년 유명 아티스트와의 콜라보를 통한 아트웍을 주제로 한 굿즈를 발표하며 좋은 반응을 얻었던 자라섬재즈페스티벌의 올해 굿즈는 2018년 한국의 황호섭 화백, 2019년 덴마크의 핸릭 빕스코브에 이어 캐나다의 도날드 로버트슨과의 협업으로 만들어졌다. 코로나19만 아니었다면 10월의 축제를 즐기기 위해 유용한 제품들인 폴딩카트, 양털담요, 피크닉매트로 구성된 굿즈세트는 각자의 공간에서 각자의 개성대로 축제를 즐기기에 적합하다. 또한 2020 자라섬 공식 전통주로는 ‘막걸리계의 돔 페리뇽’으로 불리는 복순도가 손막걸리가 함 께 한다. 역시 도널드 로버트슨의 디자인과 콜라보로 라벨링을 한 한정판 ‘자라섬 스페셜 복순도가 손막걸리’는 9월과 10월 온/오프라인 복순도가 판매처에서 만나볼 수 있으며, 2020 굿즈와 공식 전통주 모두 자라섬재즈페스티벌 홈페이지에서 구매가 가능하다.

코로나19로 많은 문화컨텐츠시장이 피해를 입고 있는 가운데, 재즈신과 자라섬재즈의 위기 극복을 위한 기업과의 협업도 계속된다.

캐논코리아컨슈머이미징과 자라섬은 국내 신진 재즈뮤지션 2팀(서보경 쿼텟, Joonsam)을 선정하여 유명사진작가에게 프로필 및 공연사진을 의뢰하고, 축제 프로그램으로 ‘자라섬재즈클럽’를 제작해 공연의 기회와 함께 영상물을 제공하는 한편, 축제 사전영상제작을 위해 캐논 시네마 EOS 장비를 무상으로 지원 받는다. 또한 한컴그룹은 가평에 위치한 스마트 라이프 플랫폼 청리움에서 축제 프로그램인 ‘청리움 콘서트’와 매년 관객들의 사랑을 받았던 ‘자라섬 체조’ 영상을 제작지원하고, 축제 사전영상제작과 라이브 공연 시 스텝들과 연주자들의 방역을 위해 한컴라이프케어의 오투웨어 마스크를 지원한다.

이와 함께 관객들은 도네이션 캠페인 “티끌모아 자라섬”을 통해 자라섬재즈페스티벌과 함께 할 수 있다. 예스24에서 판매하는 자라섬재즈페스티벌 티켓을 구매하는 방식으로 진행되는 이 캠페인의 수익금은 올해 자라섬재즈페스티벌을 안정적으로 마무리하고, 내년 더 새로운 모습의 축제를 만드는데 사용된다.

온라인상에서 17일간 무료로 진행되는 올해 페스티벌은 자라섬재즈페스티벌 공식 유튜브와 네이버TV로 시청가능하며, 방영 후에는 1년간 U+tv와 U+모바일tv에서 다시 볼 수 있다. 이홍우 기자.

< 저작권자 © e고려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이홍우 편집위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경기도 포천시 소흘읍 죽엽산로 556-14  |  대표전화 : 010-3377-8240  |  인터넷 등록번호 경기아50310
사업자명 : KCH경영컨설팅그룹  |  사업자번호 : 127-14-89608
발행인 김창호  |  편집인 김창호  |  청소년보호책임자 김창호  |  제보 및 광고문의 010-3377-8240  |  등록년월일 2011. 11. 28
Copyright 2011 e고려신문.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kornews.co.kr